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정말 실버라이트나 익스프레션 스튜디오에 올인 해도 되는거양? ㅡㅡ;;;
아쒸...혼자 하려니 힘드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MS 핼프 사이트??

메모 2008.02.04 08:33 |

보안
IT 전문가들의 시스템 보안을 돕기 위해 Microsoft에서 제공하는 보안 도구, 보안 대응 정보, 보안 규정 지침 등입니다. 주요 대응 자료는 PC 안전 바이러스 관련 지원 보안 공지 검색입니다.

Microsoft 기술 자료(KB) 및 How-To
수천 개의 How-To 또는 문제 해결에 대한 문서가 포함된 방대한 Microsoft 기술 자료를 검색해 보십시오.

제품 솔루션 센터
제품별로 정리된 일반적인 문제와 주제를 다루는 단계별 지침 등과 같은 기술 자료가 제공됩니다.

DLL 도움말 및 데이터베이스 검색
DLL 도움말 및 데이터베이스를 검색하여 특정 DLL 버전을 설치한 소프트웨어를 확인해 보십시오.

Microsoft 지원 웹캐스트 및 TechNet 웹캐스트
Microsoft 전문가들이 제공하는 실시간 기술 프리젠테이션을 보고 그 후에는 실시간 Q&A 시간에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TechNet 스크립트 센터
직접 스크립트를 작성할 수 있도록 도와 주는 수천 개의 샘플 스크립트와 도구 및 자료를 제공합니다.

뉴스그룹 (영문)
제품, 기술, 기술 지원, 기타 광범위한 주제에 대하여 20,000개가 넘는 뉴스그룹에 참여하십시오.

이벤트 및 오류 메시지 센터 (영문)
설명, 권장 사용자 행동, 추가 지원 및 리소스 링크 등을 받아 보시려면 메시지 소스 및 ID를 입력하십시오.

TechNet 이벤트 저장소 (영문)
지원 문서, 참조 자료, TechNet 이벤트 미디어, 제품 및 기술별로 정리된 요약 자료 등을 제공합니다.

채팅 (영문)
여러 Microsoft 전문가와 함께 하는 온라인 토의에 등록하거나 채팅 텍스트 아카이브를 검색해 보십시오.

Microsoft 사용자 그룹 가입 (영문)
이 전문 사용자 그룹과 기타 관심사별 특정 그룹을 통해 정보와 지원을 이용하십시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플래시 개발자는 어디로?

오 늘 넥슨에서 실버라이트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넥슨에서 플래시 개발을 하시는 분들을 만나고, 문득 이런 생각이 들더군요. 플래시 개발자는 커리어 모델을 어떻게 설정해야 할까. 저도 한 명의 플래시 개발자로써 무수히 많은 고민을 했던 것이죠. 플래시의 한계와 가능성, 그리고 특수성 때문에 스스로 답을 찾아야 하는 문제이기도 합니다. 이와 관련해서 한 가지 모델을 제시해 보려고 관련 글들을 모아 보았습니다. 곧 이 글을 정리해서 올릴 수 있으면 좋겠네요. 시간이 좀 걸릴 것 같습니다.

플래시 개발자의 정체성 문제
개발자로써의 역할
인터랙티브 디자이너로써의 역할
우리나라에 진정 플래시 개발자가 있을까?

플래시 기술에 대한 고찰
야후 플래시 개발자 센터
플래시 사용성에 대한 재고

플래시 개발자의 새로운 기술 습득
플래시 개발자를 위한 실버라이트
플래시 개발자를 위한 플렉스
실버라이트 vs 아폴로 무엇을 선택해야 할까?

실버라이트의 가능성
실버라이트, 플래시 개발자들의 의견을 보고...
실버라이트 국내 시장에서의 경쟁력은?
실버라이트의 가능성에 대한 생각
실버라이트는 플래시의 대항마 일까?

플래시 개발자가 현재 갖고 있을 법한 고민들과 근본적인 원인 등을 생각을 해보고, 그러한 대안으로서 실버라이트의 장단점에 대해서 검토해 보려고 합니다.

===========================> 펌 : http://reagan.egloos.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Longhorn 이라는 Code Name에서 Windows Server 2008으로 바뀌었네? 운제 바뀐겨?
Windows Server 2008 TechCenter 에 가면 다양한(?) 정보를 볼 수 있네요 일단 영문이니 난 pass~!
동영상으로 보니 훨 낫네..

2008서버 영문홈페이쥐, 한글홈페이쥐이이..





ACTDAY??  비타민이라는데...
주둥이 입술도 트고 붓고 터지고 딱지(?) 생기고..얼마전엔 목도 붓고....
흐흐 몸이 내 몸이 아닌지라 영양보충 좀 하려고 사달라고 했는데 어서 이상한거 업어오셨어...
우~
..먹고 시간이 지날수록 속에서 거시기(?)한 냄새가 계속 올라오넹 ㅡ.,ㅜ;
이거 100알 정도 있는데 계속 먹어야 하는겨?

잘 먹고,  잘 쉬고(자고), 운동 적당히 하고 ..스트래스 안 받고....뭐 그럼 되는거겠죠...ㅡㅡ;
TAG .., 2008, MS, Server, 일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럽다... 2007.06.26 17: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 먹고, 잘 쉬고(자고), 운동 적당히 하고 ..스트래스 안 받고....젤 어려운듯.....


아우 이거 따라하는대두 아렇게 힘든겨~
이넘의 영어 확~!

Create glassy feedback buttons easily using Microsoft Expression Design. Here are the steps:

1. Choose the Rectangle tool and, while holding the Shift key, drag a square shape 250 pixels square. On the Edit Rectangle panel that appears on the Properties pane, set the Corner Radius to 45 points.


2. Click on the Fill tab and then click on the bright orange color swatch in the favorite swatches section.


3. Click on the Stroke tab and choose the None stroke type button to remove the stroke.


This is the basic button shape which should be on a layer of its own. This way it will be easy to change the color of the button later. The steps that follow will demonstrate how to name the layer, lock it and create a new layer.

more..

'STUDY > ㄴ 디자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비로운 텍스쳐 만들기?  (0) 2007.07.24
Glassy Feed Buttons in Expression Design  (0) 2007.06.22
Expression Studio?  (0) 2007.04.05
재밋게 생겼넹?  (0) 2007.04.04
이노디자인 김영세 사장  (1) 2007.04.01
어도비사 죽이기..^^;  (0) 2007.03.05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보안 관련

STUDY/ㄴ WINDOWS 2007.06.21 09:40 |


Windows Vista 사용자 계정 컨트롤 들여다보기

UAC(사용자 계정 컨트롤)는 가장 많이 오해를 받고 있는 Windows Vista의 새 기능 중 하나입니다. 하지만 사용자가 표준 사용자 권한으로 실행할 수 있도록 하려는 이 기능의 목표는 많은 보안 문제를 해결합니다. 여기에서는 UAC의 설계 목표를 자세히 살펴보고 이 새로운 기능의 작동 방식을 정확하게 알아보겠습니다.

mo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 Post는 개발자를 위한 Silverlight 기술에 대한 Post로 이전의 글과 연결된 Post입니다. Silverlight 기술에 대한 소개는 다음 Post들을 참고 하시길 바랍니다.

[지난 Post 및 소개 글]
Better Web, Better UX를 위한 Microsoft의 차세대 웹 전략, Silverlight(코드명 "WPF/E")를 말한다. (1) 일반
http://www.uxkorea.net/blog_post_17.aspx   

Better Web, Better UX를 위한 Microsoft의 차세대 웹 전략, Silverlight(코드명 "WPF/E")를 말한다. (2) 개발자 - 1
http://www.uxkorea.net/blog_post_21.aspx

LIGHT UP THE WEB!!! Silverlight 소개
http://www.uxkorea.net/blog_post_20.aspx  

Microsoft Silverlight 웹사이트
http://www.microsoft.com/silverlight 


4. Silverlight 솔루션을 개발하는 방법을 보여 주십시오.
Hello World 대신 Silverlit의 강력한 미디어 기능을 400% 활용한 Hello Media를 하자는 약속 기억 나시죠? 왜 400%인지 아래 동영상으로 개발 방법에 대해서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비디오 캐스트 보러가기>>>

비디오 캐스트 전체 코드 다운로드
http://www.uxkorea.net/Lab/Hello_Media.zip 

코드를 실행하시는 방법은 아래의 내용을 참고 하시길 바랍니다. ^_^

비디오 캐스트에서 설명 드린 내용
1) Silverlight 프로젝트 템플릿 소개 및 프로젝트 구조 설명
2) Silverlight 개체에 대한 시작, 중지, 잠시멈춤 기능 구현을 통해 속성, 메소드 및 이벤트 구현 방안
3) 강력한 미디어 기능 구현.
프로그레시브 모드로 다운로드 되면서 동영상이 플레이 되고, 4개의 동영상을 동시에 플레이.
미디어 기능 소개, 미디어 오버레이 기능 소개.
4) 웹 표준 기술인 Javascript 기술과의 연동 = AJAX 기술과의 연동, 향후 광고 비지니스, 기존 웹 기술과의 손쉬운 통합이 가능한 예제를 제시

5. Silverlight 개발 작업을 진행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1) Silverlight 다운로드 및 설치
Silverlight 윈도우용 다운로드 사이트 : Silverlight Community Technology Preview for Windows (Feb 2007)
현재 CTP(Community Technology Preview)중으로 Silverlight의 강력한 기능을 테스트 해 보실 수 있습니다. Silverlight는 아주 작은 Runtime만을 웹에서 설치 하시면 즉시 사용해 보실 수 있으며 크기는 약 1.1M(2007년 2월 CTP)입니다.

다운로드 : Silverlight Community Technology Preview for Windows (Feb 2007)
http://www.microsoft.com/downloads/details.aspx?FamilyId=E63992D3-CCF5-40B9-B98A-D16BCA57467C&displaylang=en 

2) Silverlight SDK, Visual Studio Silverlight 프로젝트 Template 설치
Silverlight SDK 설치
다운로드 : Silverlight SDK - Software Development Kit (SDK) Community Technology Preview (Feb 2007)
http://www.microsoft.com/downloads/details.aspx?FamilyID=c744cbb8-d4d9-4bf9-ad5c-eef36e064911&displaylang=en

Visual Studio 2005에서 Silverlight 프로젝트 템플릿 설치
SDK를 설치 하신 후 Visual Studio 2005 SP1을 설치 합니다.

이어서 시작버튼 -> 프로그램 -> WPF/E(Silverlignt) SDK 메뉴의 Tool 메뉴를 보시면 "Install WPFE VS Template"이 있으며 클릭하시면 Visual Studio 에서 사용 가능한 template이 설치 됩니다.

코드는 1개의 Silverlight ActiveX를 포함할 수 있는 HTML파일과 XAML 파일로 구성되며 JS폴더에는 eventhandler.js, aghost.js(SilverlightHost.js로 곧 변경될 것입니다.) 파일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3) aghost.js 및 프로젝트 템플릿 설명
Silverlight 프로젝트 및 aghost.js 파일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다음 Link를 참고 하시길 바랍니다.
Taeyo님의 Silverlight 강좌 - 프로젝트 템플릿 & aghost 설명


6. Silverlight 개발 Post를 마치면서...
Better Web, Better UX를 위한 Microsoft의 차세대 웹 전략, Silverlight는 이제 CTP가 시작 되었습니다. 현재 Silverlight을 대하는 업계의 반응으로 볼때 공식으로 Silverlight가 발표 되면 더욱 재미있는 웹 세상이 열릴것으로 기대 되네요. ^_^

다음 Post들을 통해 더 쉽고 재미있는 Silverlight 이야기를 전달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 by 준서아빠(daewoo.kim@microsoft.com) http://konan94.bloter.net

댓글을 달아 주세요

Seattle에서 준서 생각에 잠 못 드는 준서아빠 김대우입니다.

잠시 Seattle에 중요한 Conference 참석을 위해 와 있습니다.
내일부터 토요일까지(여기 사람들이 칼처럼 쉬는 토요일) 컨퍼런스 할 정도이니 중요성이 대단하지요. 한마디로 미래의 Microsoft가 보여줄 플랫폼으로서의 웹에 대한 논의가 이 컨퍼런스의 화두입니다. Microsoft의 "플랫폼을 위한 웹"이라고 하면 아마 아실 분들은 다 아실 것 같네요. ^_^

토요일 MIX07을 참석을 위해 Vegas로 이동하기 전까지는 준서아빠도 토끼눈을 하고 열정을 발산해야 할 것 같습니다. 제 이야기가 너무 길었나요? 그럼 Post의 본론으로 달려 보도록 하겠습니다.


1. Microsoft의 XAML은 무엇인가?
Microsoft가 표준 마크업(Mark-up)언어인 XML을 확장해 어플리케이션의 표현(Presentation) 영역을 구현한 손쉽고 강력한 기술입니다.

실제로 그 구조를 간단히 설명 드리자면 이렇습니다.

 


버튼을 말하는 구나, 버튼의 백그라운드 색깔이 붉은 색이구나, 버튼 텍스트가 "아니요"구나.
XML에 대한 기본적인 구조만 알고 계신다면, 손쉽게 XAML을 이해 하실 수 있습니다.


2. Silverlight부터 WPF까지, UX(User Exprience - 사용자 경험과 체험) 표현 기술의 핵심, XAML
이제부터 재미있는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하지요?


옛날에 디자이너가 저렇게 여러 툴들을 이용해 멋진 UI를 구현해 놓아도 개발 언어적인 실제 구현에서는 사실상 표현(Presentation)이 불가능 했습니다.

그러나 XAML을 쓰면?
이렇게 디자이너가 Expression을 통해 XAML을 구현하면, 개발자는 Visual Studio를 통해 개발 작업을 그대로 진행 가능합니다.

1) Expression과 Visual Studio 모두 XAML을 이용합니다.!!!!
2) RIA(Rich Internet Application)인 Silverlight도, WPF도 모두모두 XAML을 이용합니다.


왜? 모두가 행복해 지기 위해서!!!


3. 왜, 모두가 XAML에 행복해 하는가?
디자이너와 개발자의 "단절"이란, 이제 술자리에서 안주거리로 고생했던 이야기를 주고받을때 나오는 단골 안주거리가 될지 모릅니다. 이런 에피소드들 많이 있으시죠?

술자리에서 있었던 실화인데....

"내가 옛날에 터보C를 가지고 MS-DOS에서 메뉴를 구현할때 말이야.... 3일동안 밤새워 코딩을 했는데 뻐그 하나 없이 잘 돌았어!!! 이거 구라가 아니라 실화라니까!!!"
- 그러자, 예전의 어떤 신입사원이 그러더군요,
"어플리케이션의 메뉴를 만드는데 왜 3일걸려요? 3분이면 되지...?"

ㅋㅋㅋ 이정도면 충분히 안주거리 맞죠? ㅋㅋㅋ
네, XAML이 만드는 행복한 표현(Presentation)이 우리들의 안주거리를 분명히 하나 더 늘려줄 겁니다.

XAML로 디자이너는 자신의 진정한 가치인 창조적인 Creative한 작업을, 개발자는 디자이너의 Creative한 결과물을 가지고 개발 작업을, 자신의 역할에 맞는 창조적인 작업을 진행 가능합니다.

어느 CF에 이런 말이 있었지요?
    작은 변화가 큰 행복을 만듭니다!!!

바로 XAML이 가능하게 합니다.!!!


4. XAML이 개발자와 디자이너에게 어떤 미래 가치를 부여하는가?
Microsoft Expression과 Visual Studio를 통한 디자인/개발 프로세스 단일화.
RIA인 Silverlight이나 최강의 클라이언트 응용프로그램을 WPF로 만들때, 모두모두 XAML을 사용합니다. 풍부한 웹 기술 개발도 XAML, 클랑이언트 응용프로그램도 XAML.

미래의 더욱 강력한 Framework도 표현(Presentation)처리는 XAML을 그대로, 쓰게 될 것입니다.
어플리케이션마다 독립된 UI 구현 방안을 더이상, 고민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5. 준서아빠가 생각하는 XAML의 미래에 대한 단상?

어플리케이션 표현(Presentation)의 미래가 XAML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Maya To XAML Converter
http://www.highend3d.com/maya/downloads/tools/3d_converters/Maya-To-XAML-3782.html

For 2D: Jonas Beckeman's PSD to XAML Converter
http://flowlabs.net/psd2xaml.aspx

Online converter from 3ds to xaml
http://www.wpf-graphics.com/Converter.aspx

Fred Vandervelde's DWG/DXF to XAML Conversion Toolkit (D2X)
http://www.codeplex.com/Wiki/View.aspx?ProjectName=DWG2XAML

A freely available plug-in that enables Adobe® Illustrator® to export WPF and WPF/E compatible XAML
http://www.mikeswanson.com/XAMLExport/

A free tool that converts Adobe/Macromedia Flash files to XAML
http://www.mikeswanson.com/swf2xaml/

Fireworks to XAML Converter June 1st, 2006
http://www.granthinkson.com/?p=35

XAML/HTML Converter
http://wpf.netfx3.com/files/folders/developer/entry816.aspx

ZAM 3D - 3D XAML Tool (and 3ds & dxf to XAML converter)
http://www.erain.com/products/zam3d/DefaultPDC.asp

LightWave 3D to Xaml Converter
http://blogs.msdn.com/danlehen/archive/2006/07/22/675067.aspx

헥헥, 너무 많아서 더이상은... 검색엔진에서 XAML Converter로 찾아 보세요.
이 글을 읽고 있는 도중에도 더 많아질 것입니다.

XAML Converter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기회를 느낀 소프트웨어 개발 업체들은 아예 "XAML 디자인/개발 툴"까지 만들었습니다.

질문 : "잉? XAML개발은 Microsoft꺼라 Expression과 Visual Studio만 되는 것 아닌가요?"
답변 : 잊으셨나요? XAML은 표준 마크업 언어인 XML을 확장한 XML파일, 즉 텍스트 파일입니다.

Microsoft도 적극적으로 이런 3rd업체의 XAML지원을 돕고 있구요.

Aurora XAML Designer(완성된 상용 XAML 디자인 툴)
Expression 제품과 Visual Studio 제품 뿐 아니라, 특정 비지니스나 Presentation에 특화된 XAML 디자인 툴까지 계속 발표되고 있으며 다른 모든 그래픽스나 설계, 디자인 업체 역시 XAML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미래 XAML이 과연 어떤 모습일까요? 비행기에서 "미녀는 괴로워를 보았는데..."
성형 수술 하러가서..

<얼굴>
   <코 패턴="김희선" 크기="전지현" />
   <눈 패턴="황신혜" 크기="전도연" />

<몸매>
...


이렇게 김아중이 XAML 형태로 성형 수술의사와 대화하는 날이 오지 않을까요? ㅎㅎㅎ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출처 : by 준서아빠(daewoo.kim@microsoft.com) http://konan94.bloter.net

댓글을 달아 주세요

'소프트웨어 공룡(SW) 기업인 마이크로소프트(MS)를 타고 해외로 SW를 수출하는 실험이 과연 성공을 거둘 수 있을까.'

MS가 일명 '코리아프로젝트'라고 명명한 실험이 바로 그것이다.

개발, 마케팅, 해외시장 개척 등을 아우르는 컨설팅과 지원을 통해 국내 SW전문업체들을 해외로 나갈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MS는 그동안 독립소프트웨어업체(ISV)라고 부르는 국내 SW전문업체 5개사를 추려 지난 10개월여동안 해외에 수출할 수 있도록 도와왔다.

또 올해는 20개사를 추가로 뽑아 지원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지금껏 성과는 어땠을까.

이들 5개사(디씨앤플랫폼, 이지씨앤씨, 이너큐브, 이씨오, 스마트플랫폼즈) 가운데 2개사는 MS의 후광에 힘입어 SW 수출 계약을 했거나 할 예정이며, 나머지 업체들도 가시적인 성과를 눈앞에 두고 있다.

한미디로 MS의 후광을 등에 업고 해외에 진출하는 선단형 전략으로 SW 수출의 물꼬를 튼 것은 틀림없다는 평가다.

SW정책 전문가는 "SW산업 전체를 보면 대단한 성과가 나온 것은 아니지만, 짧은 기간에 비해 MS의 지원을 받은 해당 업체들의 시각이 넓어졌다는 점에서는 소기의 성과를 거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어 "앞으로 남은 과제는 특정 업체에 치우치지 않고 좀 더 실효성 있는 사업으로 해외 글로벌 SW업체와 협력할 수 있도록 선던형 SW수출 전략을 체계화하는 것"이라고 주문했다.

◆가시적인 해외수출 결과

해외 여행 중인 사람들에게 자국방송을 지원하는 솔루션을 개발한 이지씨앤씨는 최근 일본 동경증시 상장 업체인 MP테크와 제휴를 맺고 세계 65만 객실에 솔루션을 공급키로 했다.

특히 이지씨앤씨는 지난 2000년부터 일본 진출의 길을 찾아왔으나 MS의 지원으로 수출 성과를 냈다고 평가하고 있다.

김용화 이지씨앤씨 대표는 "그동안 해외 시장에 진출하려 할 때마다 작은 회사라는 것이 걸림돌이 됐으나 MS의 파트너가 되자 회사의 규모보다 솔루션으로 평가받게 됐다"고 말했다.

이지씨앤씨는 지난해 일본 내에서 열린 IP TV 관련 세미나에 MS 파트너사 자격으로 참여, 일본의 통신업체들로부터 호평을 받았으며 앞으로 일본 내 대형서비스 업체 1~2곳에 추가로 솔루션을 공급하게 될 계획이다.

디지털광고 솔루션과 E-시네마용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는 디씨앤플랫폼은 곧 베트남 극장에 진출할 예정이다. 현재 막바지 의견 조율 중으로 베트남 외에도 아시아 지역 진출에 무리가 없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 회사는 MS의 지원을 받으면서 KT의 디지털시네마 사업에 솔루션을 공급하기로 계약을 성사시켰다.

디씨앤플랫폼 이재민 부사장은 "해외시장 진출에 MS의 마케팅과 컨설팅 지원이 큰 힘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외에 텔레매틱스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는 이너큐브는 중국 쪽 진출을 위해 활발히 현지 업체와 협의 중이며 스마트카드를 이용한 디지털 원격 차량관리 시스템을 제공하는 스마트플랫폼즈도 미국과 캐나다쪽 시장 진출을 위해 글로벌 마케팅사와 제휴했다.

◆컨설팅 지원으로 성장 기반 마련

5개 업체는 모두 MS의 개발, 마케팅 컨설팅 지원이 솔루션을 재정비하는데 도움이 됐으며 MS의 글로벌 명성이 해외시장으로 진출하는데 힘이 됐다고 평가하고 있다.

이들 5개 업체는 남다른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으나 이를 시장에 맞게 업그레이드하고 해외시장의 물꼬를 트는데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MS는 개발자 교육, 개발 컨설팅 등을 통해 이 회사들의 솔루션을 보다 경쟁력있는 제품으로 다듬는데 주력했다.

이너큐브 정윤기 대표는 "MS의 이노베이션 센터를 정기적으로 이용해 개발 자문을 받았으며 해외시장 상황에 맞는 비즈니스 플랜을 작성할 수 있도록 도움을 받아 경쟁력이 생겼다고 평가한다"고 말했다.

전자태그(RFID) 도서관 시스템의 미들웨어 솔루션을 개발한 이씨오는 시장 개척을 위한 MS의 지원 후 국내 공공 도서관 RFID 무인화 자동화 시스템 시장의 85%를 점유했다고 평가하고 있다.

MS의 1차 지원을 받은 이들 5개 업체는 "MS의 지원이 꾸준히 진행되길 원한다"며 2차 ISV 지원사업에도 참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너큐브 정윤기 대표는 "1년도 되지 않은 시기에 이미 MS가 지원하며 약속했던 목표를 달성했다"며 "이제 물꼬를 트는 단계니 지원이 계속 이어지길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이지씨앤씨 김용화 대표는 "올해 2차 지원 사업에도 다시 참여해 이 성장률을 유지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이크로소프트(MS)가 웹 디자이너와 크리에이터 시장을 주도하는 어도비시스템스(Adobe Systems)에 대항하는 패키지 제품을 구축하고 있다.

MS는 유저 인터페이스 디자인용 툴인 「익스프레션 웹(Expression Web)」을 4일(미국시간) 발표하며 야심찬 첫걸음을 내딛었다. 익스프레션 웹은「프런트페이지(FrontPage)」의 상위 버전에 해당한다.

또한 MS는 윈도우 전용 디자인 소프트웨어인「익스프레션 블렌드(Expression Blend)」도 베타버전을 다운로드할 수 있도록 했다. 로고나 애니메이션 등의 각종 비주얼 요소를 디자인하는 「익스프레션 디자인(Expression Design)」의 초기 버전도 내놓았다.

이 3가지 소프트웨어는 내년 2분기에 출시되는「익스프레션 스튜디오(Expression Studio)」에 통합된다. 또 이 통합패키지에는 MS가 올여름에 매수한 미디어 자산 카탈로그 프로그램인「아이뷰 미디어프로(iView MediaPro)」의 업데이트 제품도 포함된다.

NPD그룹의 애널리스트 크리스 스웬슨(Chris Swenson)은 익스프레션 스튜디오의 라인업은 어도비 제품이 주도하고 있는 웹 디자인 시장에서의 불리한 위치의 MS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그는 “어도비는 매우 강력한 라이벌로 그래픽 디자인 관련 주요 툴을 모두 갖고 있다”며 “MS는 (프로그래밍 툴인)「비주얼 스튜디오(Visual Studio)」를 활용해 공격적인 가격전략으로 이를 극복해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익스프레션 스튜디오 중 최초로 단체판매되는 익스프레션 웹은, 프런트페이지의 업그레이드판이 99달러, 풀버전은 299달러로 책정됐다. 어도비의 유사 프로그램인「드림웨버(Dreamweaver)」의 가격은 399달러다.

「인터랙티브 디자이너(Interactive Designer)」혹은「스파클(Sparkle)」로 불리던 익스프레션 블렌드의 정식판이 일반판매될 때는 「비주얼 스튜디오 스탠더드(Visual Studio Standard)」를 포함해 499달러가 될 것이라고 MS는 밝혔다.

익스프레션 디자인은 현재「커뮤니티 기술 프리뷰(CTP)」로 불리는 초기버전이 제공되고 있다. 완성판이 나오면 단체 판매는 없어지고, 599달러의 익스프레션 스튜디오에 포함된다.

통합 패키지인 익스프레션 스튜디오에는 아이뷰 미디어프로의 업그레이드판인「익스프레션 미디어(Expression Media)」도 포함된다. 익스프레션 미디어는 내년 1분기에 299달러에 단체판매될 예정.

MS는 이날「WPF/E(Windows Presentation Foundation/Everywhere)」의 초기 CTP도 선보였다. 정식판은 2007년 상반기에 발매된다.

어도비의 플래시(Flash) 플레이어처럼, WPF/E도 다운로드가 가능하고 동영상이나 그래픽 등의 미디어가 포함된 웹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다. WPF/E는 MS의 인터넷익스플로러 외에도, 모질라의 파이어폭스(윈도우와 맥 OS의 양 버전)나 애플의「사파리(Safari)」의 웹브라우저에서도 실행 가능하다.

제공: Microsoft

마이크로소프트(MS)는 4일(미국시간)「마이크로소프트 익스프레션 웹」을 릴리스했다.

표준에 근거한 웹디자인 툴인 이 제품은「프런트페이지」의 업그레이드. 또한 2007년 하반기에 출시될「익스프레션 스튜디오」에 포함된다.

제공: Microsoft

내년 출시 예정인「익스프레션 블렌드」. 비주얼 윈도우 애플리케이션 개발자 전용 제품으로 역시「익스프레션 스튜디오」의 일부.

제공: Microsoft

비주얼 요소를 디자인하는 그래픽툴인「익스프레션 디자인」은 XAML(Extensible Application Markup Language)를 사용한다.

제공: Microsoft

MS는 이날 WPF/E(Windows Presentation Foundation/Everywhere)의 CTP판도 내놓았다. 어도비의「플래시」플레이어처럼 리치미디어의 웹 애플리케이션을 움직일 수 있다. 맥 OS의 웹 브라우저인「사파리」에서도 이용 가능.

제공: Microsoft

WPF/E를 사용하면 「윈도우 미디어 플레이어」가 없어도 웹 비디오를 재생할 수 있다. 완성판은 2007년 상반기에 다운로드로 제공 예정.

제공: Microsoft

WPF/E는 윈도우 비스타의 그래픽 표시 기능의 일부를 이용할 수 있다. 디지털 포토 앨범의 페이지를 넘길 때의 애니메이션 등의 구현이 가능하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